정치도, 정치 무의미하다. 정치 ‘가능성 예술’ 불리 이유다. 그렇지 일이 지나치 모자람 법이다.

오바 정부 출범 정치권 금융위기 대처하 민주주 국가라 평가 부합하 않았다. 오바 정부 승리 야당 공화당 무시하 행태 보였 공화 오바 꼬리표 붙었 정책이 묻지 반대 관했다. 오바 정부 잘해 경제 살아나기라 오바 정부민주당 인기 높아 아니냐 투였다. 지체돼 오바 정부 책임이 때문 2010 중간선거에서 공화당 이익 것이라 생각하 당리당략 행태 것이다. 공화당 전략 먹혔다. 2010 중간선거에 공화 다수 지위 탈환했다. 중간선거 앞두 치러 과정에 후보들 대부 제거됐다. 자리 후보들 메웠다. 공화 그룹에 ‘작 정부’ ‘감세’ 주창하 강성 후보들 포함됐다.

공화 우파 하원 접수했다. 의원들 좋게 표현하 소신 투철 정치 펼쳤다. 하지 부류 정치인 의회 싸움판으 만든다. 공화당 강경해졌 오바 공화당 대치 가팔라졌다. 워싱 정치 표류했다. 소식 전하 신문에 하루 ‘교착deadlock 이라 제목 대문짝만하 뽑혔다. 여파 연방정부 폐쇄 어이없 사태 빚어졌 미국 위기 내몰리기 . 공화당 국가부채상 인상 볼모 게임 벌인 결과다. 급기2011 미국신용평가기관 스탠더 푸어S&P 정부 신용등급 강등시키 초유 조치 단행, 미국 신뢰도 갔다.

파티 위기 부산물이었다.

2008 9 투자은 브라더스 파산 신청하 AIG휘청거리 의회 공황상태 시스템 구제하 위한 7000 규모 부실자산구제프로그TARP 마련했다. 부시 행정부 금융위기 초래 주범 금융기관 구제하는 사용했다. 부잣 주인 실수 가난 주민들 집까 붙었는 소방차 부잣집에 뿌려 형국이 었다. 뉴욕연방준비은행장이 티머 가이트Timothy Geithner “지금 방화 처벌 집중 아니 집중할 때”, “사람들 금융권 맡겨 안전하다 믿 있다면, 인기 자격 이들 구제하 되더라 무엇이든지 했다”면 재무부 조치 옹호했다.

 미 정부 금융기 구제 흐름 국민들 만들어 냈다.

쪽에 “국민 몰아넣 금융기관 세금 구제하 말라” 항의 빗발쳤다. TARP 집행 감독했던 엘리자베 하버 로스 교수 금융기관 살리려 재무 관료들 금융위기 차압당 위기 소유자들 구제하라 목청 높였다. 워런 문제의식 오바 정부 위기 소유 일부 구제하 정책 맥상통했다.

반대쪽에 “세금으 무책임하 게으 사람들 지원하지 말라” 여론 비등했다. 2009 2 발표 오바 정부 주택소유안정화계획 발단이 됐다. 900 소유자 압류 있도 지원하 조치였다. 그러 “오바 정부 세금으 무책임 유주들 모기지 갚아주 한다” 비판 터져나왔다. 이로써 운동 서막 올랐다.

CNBC방송 샌텔Rick Santelli 운동 오바마 정부 주택소유안정화계획 항의하자 제안하 뉴스 매체들 대대적으 홍보하면 전역 조직 결성됐다.

파티 ‘보스 사건Boston Tea Party 명명 용어다. 식민 미국인들 정부 부과 반발했듯이, 오바 정부 방만 재정지출 과도 부과 맞서자 것이다. 파티 TEA ‘그동 냈다Taxed Enough Already 의미 있다. 이들 세금신 마감일 415 기해 전역 도시에 일제 집회 오바 정부 ‘큰 정책’ 항의했다. 참석자들 ‘보스 사건 당시 복장 시위 여했으 보스턴에서 상자 바다 퍼포먼스 출됐다. 집회 뉴스 다루 중계방송 하다시 했다.

 티 파티 중간선거 앞두 TARP 법안이 오바마케 과정 참여 정치인들 대상으 캠페인 전개했다. 워싱턴포스트 대상 공화 후보들 탈락 사실 전하면 파티 정치 지형도 바꾸 있다”고 보도했다. 켄터키 공화 상원의 경선에 지지를 받 Rand Paul 후보 59% 득표율 기록하 공화 지도부 전폭적 지지 후보 상대 낙승 것이 대표 사례다. 파티 공화 지도부 통제하 못하 세력으 커갔다. 단초 오바 정부 압류대상 구제조치였는데 시간흐르면 정부사회보 정책포함재정지 확대로 공 대상 바뀌었다. 운동에 대기 자금 공화당의 주 후원자 석유재 Charles Koch, 데이비 David Koch 형제 흘러들어갔다. 운동 바람 공화 2010 중간선거에 다수 지위 탈환했다.

 

 

 

'조기자의 미국 정치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가부채 상한 인상  (0) 2020.04.13
부시 감세 연장  (0) 2020.04.12
오바마케어  (0) 2020.04.10
오바마 1호 법안  (0) 2020.04.09
오바마의 정쟁(政爭)-티 파티  (0) 2019.06.06
벼랑 끝으로 내몰린 미국인  (0) 2019.05.03
월가의 탐욕  (0) 2019.04.05
천문학적인 선거 자금  (0) 2019.01.01
돈 정치 거부한 유권자  (0) 2018.12.30

최근 게시물